텔레그램 '박사방' 사건의 주범 조주빈 신상공개 되었네요 - 싸부넷

  • 세무달력

  • 최신댓글리스트 더보기
    Erp사용질문 실무Q&A
    게시판타이틀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추천수 8 | 조회수 271 | 등록일 2020-03-24 09:44:58

    제목

    텔레그램 '박사방' 사건의 주범 조주빈 신상공개 되었네요

    글쓴이

    삼신중
    내용

    25세 전문대졸 무직자

     

    텔레그램 '박사방' 사건의 주범 조주빈(25)씨는 수도권 한 공업전문대학을 졸업한 무직(無職) 청년이었다. 그는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을 협박해 성폭행을 비롯한 각종 가학 행위를 지시하고 촬영해 채팅방에서 돈을 받고 파는 동안에도, 다른 쪽에서는 불과 석 달 전까지도 장애인 등을 돕는 봉사단체에서 적극적으로 활동했다. 그의 지인들은 평범해 보이던, 때로는 선량해 보이기까지 했던 조씨가 국민적 공분을 산 성범죄 사건의 주범이란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고 했다.


     
    보육원생과 바둑 두는 조주빈 - 미성년자 포함 여성들을 상대로 성(性) 착취 장면을 촬영하고 텔레그램으로 유포한 조주빈(25·왼쪽)이 작년 10월 봉사활동 중 어린이와 바둑을 두고 있다. 조주빈이 텔레그램에서 성 착취물을 유포한 시기는 작년 9월부터 이번 달까지로, 그가 봉사활동을 다니던 시기와 겹친다. 조주빈은 작년 말 인터넷 매체 인터뷰에서 "여러 사람에게 많은 도움을 받아 나 역시 도움을 주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봉사단체 홈페이지

    23일 조씨가 활동했던 봉사단체에 따르면, 조씨가 이 단체에 처음 방문한 것은 대학 마지막 학기를 보내고 있던 2017년 10월이다. 자신을 "같은 지역 전문대에 다니는 학생"이라며 "군 전역 후 봉사활동을 하고 싶었다"고 소개했다고 한다. 그는 이듬해 3월까지 5개월간 봉사활동했다. 1년간 활동을 중단한 그는 작년 3월 다시 단체를 찾아왔다고 한다. 이때는 부팀장을 맡아 연말 행사까지 직접 챙겼다. 여러 보육원, 장애인 시설 등에서 봉사활동을 해왔지만 올해 초에는 코로나 영향으로 보육원 방문을 비롯한 봉사활동이 중단됐다고 한다.

    조씨는 작년 3월부터 12월까지 이 단체에서 봉사 등을 기획하거나 직접 참여했다. 작년 11월 보육원 연말 운동회가 열렸다는 소식을 전한 인터넷 매체 기사에는 조씨 인터뷰도 나온다. 그는 "여러 사람에게 많은 도움을 받아 나 역시 도움을 주고 싶다는 생각을 하다가 군 전역 후 봉사활동을 시작했다"며 "보육원 아이들과 형과 동생, 오빠와 동생이 돼 편안히 즐길 수 있었고, 앞으로도 봉사를 삶의 일부로 여기고 지속적으로 해나가겠다"고 했다. 2018년 12월부터 최근까지 수많은 여성에게 고통을 주면서도, 대외적으론 봉사활동을 하고 있었던 것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3/24/2020032400271.html
    추천
    목록
    자유게시판 전체목록 (13552)
    번호
    오늘도 힘내세요, 화이팅 ~~ ^^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지글
    싸부넷 처음 사용시 자주하는 질문 [1110]
    관리자
    2016-12-0510,856
    공지글
    회원등급의 종류와 등업 안내입니다 [1379]
    관리자
    2016-01-2811,154
    공지글
    댓글 이모티콘 변환 리스트 입니다 ^^ [636]
    관리자
    2016-03-286,142
    13549
    오늘 하루가 길어요...ㅠ_ㅠ [3]
    하윤
    2020-04-01327
    13548
    평일인데도 벚꽃 나들이객이 많네요 [5]
    MTB소년
    2020-04-01335
    13547
    4월부터 달라지는 것들 [10]
    동식
    2020-04-01295
    13546
    벌써 4월 이라니 ㄷㄷ [6]
    에헤애
    2020-04-01385
    13545
    덕분에 법인 결산 잘 했습니다. [8]
    기봉
    2020-03-31381
    13544
    주말 강화 상황 [5]
    소통
    2020-03-31129
    13543
    날씨가 이렇게 좋은데 갈곳이... [6]
    브라이언
    2020-03-31237
    13542
    정신없이 3월이 지나갑니다. [7]
    perdeo
    2020-03-31269
    13541
    이제 봄이 왔네요 [3]
    표준형
    2020-03-31200
    13540
    그래도 어찌어찌해서 봄꽃은 봤네요. [15]
    케빈
    2020-03-30277
    13539
    새로운 직원이 퇴사합니다. [8]
    greenfriends
    2020-03-30162
    13538
    이번년도 꽃놀이는 베란다에서 하게 될것같은 .... [6]
    오래오래
    2020-03-30215
    13537
    주말 순삭 [4]
    st
    2020-03-30180
    13536
    탄산음료의 재발견 [18]
    토토네
    2020-03-27223
    13535
    지난 자료찾기 [5]
    기억상실
    2020-03-2719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