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가짐을 바꾸자_따뜻한 편지 2245호 [펌] - 싸부넷

  • 세무달력

  • 최신댓글리스트 더보기
    Erp사용질문 실무Q&A
    게시판타이틀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추천수 8 | 조회수 314 | 등록일 2022-11-17 08:59:56

    제목

    마음가짐을 바꾸자_따뜻한 편지 2245호 [펌]

    글쓴이

    perdeo
    내용
     

     
    마음가짐을 바꾸자




    어느 한 여름에 두 명의 보부상이
    봇짐을 가득 지고는 산을 넘고 있었습니다.
    한 명은 젊은 청년이고 또 한 명은 나이가 제법 있는
    중년 남자였습니다.

    뜨거운 날씨와 땡볕에 판매할 물건이 가득 담긴
    커다란 짐을 메고 산을 넘는다는 것이
    너무도 힘든 일이었습니다.

    젊은 청년은 투덜거리며 말했습니다.
    "가만히 있어도 힘든 이런 날에 왜 산을 넘어가는 겁니까?
    아직 반도 못 왔는데 이러다가 날이 어두워지겠어요.
    남들도 힘들어 안 가는 저 마을에 왜 이렇게
    힘들게 가야 하는지 이해가 안 됩니다."

    청년의 투덜거림을 듣던 중년 남자가 말했습니다.
    "이렇게 길이 험하니 다른 장사하는 사람들은
    거의 이 마을을 다니지 않았을 거라네.
    그러면 이 산 너머 사람들은 우리 같은 사람을
    무척이나 기다리고 있을 거라네.
    어쩌면 오늘 이 물건들을 몽땅 다
    팔아치울지도 모른다네."

    중년 남자의 말을 듣던 청년은
    다시 힘차게 산을 오르기 시작했습니다.






    어리석은 사람은 목전의 괴로움에 힘겨워합니다.
    그러면 발걸음 하나하나가 고통일 뿐입니다.
    결국, 포기하고 멈춰 서게 됩니다.

    현명한 사람은 힘든 상황에 집착하지 않고
    그 여정 끝에 있는 목표와 기쁨을
    바라볼 수 있습니다.

    분명한 것은 마음가짐을 바꿈으로써
    인생이 바뀔 수도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인생에서 실패한 사람 중 다수는
    성공을 목전에 두고도 모른 채 포기한 이들이다.
    – 토마스 A. 에디슨 –
    추천
    목록
    자유게시판 전체목록 (14886)
    번호
    오늘도 힘내세요, 화이팅 ~~ ^^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지글
    싸부넷 처음 사용시 자주하는 질문 [1514]
    관리자
    2016-12-0516,531
    공지글
    회원등급의 종류와 등업 안내입니다 [1834]
    관리자
    2016-01-2814,894
    공지글
    댓글 이모티콘 변환 리스트 입니다 ^^ [842]
    관리자
    2016-03-287,943
    14883
    정말 아침부터 열이 확...
    소통
    2022-11-25257
    14882
    잘싸웠다 태극전사 [4]
    perdeo
    2022-11-25124
    14881
    맛난 식사 [3]
    기억상실
    2022-11-24195
    14880
    사람 관계가 가장 어렵네요 [2]
    MTB소년
    2022-11-23128
    14879
    저번주.. 이마트 행사 대박이었네요.. [5]
    ll햄복
    2022-11-21325
    14878
    패턴을 바꿔야하는데... [5]
    케빈
    2022-11-18370
    14877
    진흙탕 싸움.. [6]
    MTB소년
    2022-11-17395
    14876
    마음가짐을 바꾸자_따뜻한 편지 2245호 [펌] [3]
    perdeo
    2022-11-17314
    14875
    싸부넷에관한 횡설수설 [4]
    서툰농부
    2022-11-16372
    14874
    오랫만에 인사드려요 [3]
    소통
    2022-11-16248
    14873
    사진전에 다녀왔어요~ [4]
    기억상실
    2022-11-16295
    14872
    일단 시작해 봅니다 [17]
    칸머더
    2022-11-14397
    14871
    옷입기 애매한.. 요즘.. [14]
    ll햄복
    2022-11-11358
    14870
    눈먼 새의 노래_따뜻한 편지 2241호[펌] [8]
    perdeo
    2022-11-10375
    14869
    개기월식 [10]
    기억상실
    2022-11-0827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