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갑질? 마인드? 제가 어떻게 생각해야 편할까요. - 싸부넷

  • 세무달력

  • 최신댓글리스트 더보기
    Erp사용질문 실무Q&A
    게시판타이틀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추천수 8 | 조회수 159 | 등록일 2019-07-09 11:04:12

    제목

    사장님 갑질? 마인드? 제가 어떻게 생각해야 편할까요.

    글쓴이

    나무꾼
    내용
    사장님 타겟이 저한테로 돌아왔어요.

    우리 사장 특징이 ..
    몇명 직원만 불러내서 매일 미팅하고 일일보고를 하는데요.

    그 직원 중 1명이 사장 등쌀+갑질에 못이겨나갔어요.

    그 후에 점점 저한테로 미팅이 쏠립니다 . 자꾸 미팅하자고 해요 
    이거 며칠까지 끝내고 그날 미팅하자고 하시는데 막상 해가면 끝이 안납니다.
    이거 고쳐라 저거 고쳐라 해서 뭐 마무리된것도 없구요

    미팅도 점심 30분 전에 시작해서 2시간 내내 하구요
    (사장은 밥 안먹으니 상관없나봄.. 저는 12시만되면 배고파요)

    항상 저희한테
    너네가 챙기고 해야지, 안그럼 내가 돈주고 너네를 왜 고용해?? 이런 마인드..
    같이 열심히하자~ 이게 아니고 니가 해야지, 이런식이니 진짜 어이가 없을 뿐더러
    급여도 같은 업계중에 제일 적습니다. 복지도 없구요.
    그나마 있는 복지도 없앨라고 하길래 소름돋았던적이 있네요

    지금까지 관심도 없었으면서
    회사 규정을 다시 재정한다는 명목으로 저를 힘들게 하는데요.

    이번에 직장 내 괴롭힘 취업규칙 추가하는것도
    고용노동부에서 나온 메뉴얼대로 했는데
    뭐를 해라, 어떻게 해라, 어째라, 저째라, 이러셔서
    막상 제 본업은 미뤄두고 사장 미팅 준비하느라고 야근합니다

    팀을 경력자와 꾸려서 해야 할 일을.. 
    마른수건 짜니까 뭐가 나올리가 있나요..


    사장은 회계쪽은 지식이 없으니 자기가 잘 아는 쪽으로 끌어들여서
    일시키고 꼬투리잡고 그러니 미치겠어요

    저도 막 제 일을 엄청 잘하고 실수 안하고 그런것 아니지만.. 넘 힘드네요

    사장 등쌀에 못이겨 나간사람이 한둘이 아닙니다
    회사에서 성실하고 잘 하는사람들 다
    사장이 갑질하고 쪼는것때매 나갔어요

    저도 올해까지만 하려구요....
    추천
    목록
    이전게시글 컨디션이 잘 안돌아오네요 2019-07-09 09:31:03
    다음게시글 입양.. 2019-07-09 15:56:12
    자유게시판 전체목록 (12924)
    번호
    오늘도 힘내세요, 화이팅 ~~ ^^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지글
    싸부넷 처음 사용시 자주하는 질문 [897]
    관리자
    2016-12-058,691
    공지글
    회원등급의 종류와 등업 안내입니다 [1157]
    관리자
    2016-01-289,433
    공지글
    댓글 이모티콘 변환 리스트 입니다 ^^ [537]
    관리자
    2016-03-285,289
    12921
    라이온킹 [4]
    st
    2019-07-22312
    12920
    휴가 날짜를 잡긴 했는데.. [5]
    MTB소년
    2019-07-22345
    12919
    하늘을 보니 불쾌한 일주일이 될거 같네요 [8]
    perdeo
    2019-07-22151
    12918
    웃는 한주 되세요!!! [4]
    호산
    2019-07-22323
    12917
    감사함... [5]
    기억상실
    2019-07-22185
    12916
    조선 지식인의 글쓰기 노트 [5]
    금빛
    2019-07-20401
    12915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사용하시나봐요! [9]
    서린엔지니어링
    2019-07-19251
    12914
    까막눈을 뜨고 있습니다 [9]
    산소같은
    2019-07-19141
    12913
    건조기있으신분들 콘덴서점검해보셨나요? [5]
    봄바람휘날리며
    2019-07-19356
    12912
    마라룽샤 [10]
    하기스
    2019-07-18220
    12911
    오늘도 좋은하루되세요~ [7]
    인애
    2019-07-18257
    12910
    저는 지금까지 한계를 두고 살았습니다. [16]
    나무꾼
    2019-07-17356
    12909
    급여 미지급.. [17]
    소통
    2019-07-17337
    12908
    싸부넷erp로 다시 왔네요 [12]
    sento
    2019-07-17205
    12907
    이번주는.... [17]
    개미유령
    2019-07-16431
    1
    2
    3
    4
    5
    6
    7
    8
    9
    10